default_setNet1_2

설악산 찾아온 첫 단풍 10월 중순 절정

기사승인 2019.09.28  01:38:05

공유
default_news_ad1

   
 
강원도 설악산(1708m) 올해 첫 단풍이 27일 시작됐다.

기상청(청장 김종석)은 이날 설악산에 첫 단풍이 나타났다며 2주 가량 뒤인 10월 중순께 절정을 이룰 것이라고 예상했다.

첫 단풍은 산 전체로 보아 정상으로부터 20% 가량 물들었을 때를 말하며, 산 전체의 80% 정도가 물들었을 때를 단풍의 절정이라고 한다.

   
 
   
 
   
▲ [사진제공=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
올해 설악산 첫 단풍은 작년은 물론 평년(1981∼2010년 평균)과 같은 날 찾아왔다. 작년 단풍 절정은 10월 12일, 평년은 10월 18일 나타났다.

단풍은 일반적으로 일 최저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지면 물들기 시작하며, 9월 중순(11~20일) 일 평균 최저기온에 따라 시기가 달라진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 속초지역의 9월 중순 일 평균 최저기온은 16.6도 평년(16.4도)과 비슷했으며, 설악산도 8.4도로 작년(8.7도)과 큰 차이가 없었다.

기상청은 설악산을 비롯해 오대산, 치악산, 태백산 등 강원도 내 국립공원 탐방로 9개에 대한 단풍실황을 강원지방기상청 누리집(gangwon.km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노태운기자 nohtu@maeilmarketing.com

<저작권자 © 매일마케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