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학과 정부 '과학기술분야 지식공유'

기사승인 2021.06.19  17:04:35

공유
default_news_ad1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조성욱)이 18일 서울대(총장 오세정)와 과학기술분야 지식공유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한 과학기술 고도화에 공동으로 대응하기 위해 체결한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대는 ▶공정거래정책 연구 ▶ 과학기술분야 정책 개발 ▶ 기술 자문 ▶직원 교육 프로그램 개발 ▶세미나 및 워크숍 공동 개최 등을 지원한다.

오세정 서울대 총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사회・경제 환경의 변화에 따른 새로운 기업의 육성과 소비자 보호를 위해서는 전문화된 기술에 대한 고찰이 더욱 요구된다”며 “두 기관의 협력이 시대적 흐름을 이해하고 지식을 공유해 4차 산업혁명과 기술 고도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소중한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성욱 공정위원장은 “서울대와 업무협약을 롤 모델로 해 국책연구기관 등과의 과학기술분야 협력 기반을 확대하고 외부 전문가 그룹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4차 산업혁명의 대변혁기에 시장경제질서를 바로 세우는 일에 선도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고 말했다.

   
▲ 공정위와 서울대의 과학기술분야 지식공유를 위한 업무협약식에는 신봉삼 사무처장, 김성삼 기업거래정책국장 등이 참석했다. [사진제공=공정위]

공정위는 “이번 서울대와 업무협약을 통해 과학기술분야 정책개발, 연구, 사건처리 역량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추가적으로 국책연구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신기술 관련 외부전문가 자문체계의 저변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노태운기자 nohtu@maeilmarketing.com

<저작권자 © 매일마케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