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프랜차이즈 상생협의회 첫번째 만남

기사승인 2021.06.28  08:52:39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제공=프랜차이즈산업협회]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현식)와 전국가맹점주협의회(공동의장 하승재 등)가 25일 서울 강서구 협회 사무실에서 2021년 프랜차이즈 상생협의회 제1차 회의를 열고 상생문화 확산과 동반성장을 위해 본격적으로 협력 관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지난 4월 26일 산업통상자원부와 함께 상생협의회 발대식을 가진 후 첫 회의다.

정현식 협회장은 인사말에서 “프랜차이즈의 본질은 상호 신뢰와 상생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의 가장 큰 원동력도 상생협력”이라며 “각자 노력해 오던 가맹본부와 가맹점 측이 한자리에 모여 기념비적인 첫 회의를 개최하게 된 것은 의미가 매우 크다”고 말했다.

이번 상생협의회 1차 회의는 가맹본부 6인, 가맹점 6인으로 구성된 협의회 위원 12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발대식에서 합의했던 추진 방향을 구체화하기 위해 앞으로 협의회가 주력할 활동사항을 자유롭게 제안하고 논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위원들은 ▶업계 자발적 상생 문화 확산 방안 발굴 ▶동반성장을 위한 공동 정책건의집 마련 ▶경영환경 개선을 위한 주요 현안 공동대응 등을 추진하기로 결의했다. 또 실질적인 상생 확산을 위해 실무 TF를 구성하고 지속적으로 상생협의회 활동을 이어갈 것을 다짐했다.

이날 회의에는 협회 측 위원으로 상생협의회 공동위원장인 정현식 협회장과 김재영 ㈜커브스코리아 대표, 최성수 ㈜금탑에프앤비 대표, 홍경호 ㈜지앤푸드 회장, 강형준 ㈜명륜당 대표, 임미숙 ㈜아로마글로바 대표가, 가맹점주협의회에서는 하승재 공동의장, 황성구 대표위원, 유성원 대표위원, 권태용 대표위원, 박승미 정책위원이 참석했다.

노태운기자 nohtu@maeilmarketing.com

<저작권자 © 매일마케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