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프리드라이프 웰다잉 '피니시라인: 터닝포인트' 새 시즌 진행

기사승인 2022.12.29  09:51:15

공유
default_news_ad1

- 좋은 죽음 문화캠페인 시즌2 나태주 시인부터 시작

상조업계 최초로 웰다잉 문화 캠페인을 선보인 프리드라이프가 새 시즌과 함께 ‘좋은 죽음’에 대한 사회적 인식 확산을 이어간다

국내 1위 상조서비스 기업 프리드라이프(대표 김만기)는 자사의 웰다잉(Well-Dying) 문화캠페인 피니시라인(FINISH LINE)을 국내 대표적 CSR 브랜드로 육성하고, 좋은 죽음을 위한 삶의 방향 변화를 모색하기 위해 캠페인 두 번째 시즌 ‘피니시라인: 터닝포인트(Turning Point)’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시즌에서는 좋은 죽음을 준비하기 위해 우리의 삶의 방향이 어떻게 변화해야 하는지에 중점을 두고 각 분야의 전문가들과 함께 이야기를 풀어나갈 예정이다.

프리드라이프는 지난해 12월 피니시라인 캠페인 시즌1을 공개하고 의사, 유품정리사 등 죽음에 대한 전문가들과 함께 좋은 죽음 준비의 필요성에 대한 영상콘텐츠를 선보인 바 있다.

두 번째 시즌 캠페인 영상은 프리드라이프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되며, 내년 3월까지 작가, 배우, 변호사 등 각계 전문가들이 출연하는 총 5편의 영상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시즌2 첫 영상의 스토리텔러로는 시 ‘풀꽃’으로 잘 알려진 나태주 시인이 나섰다. 나태주 시인은 영상을 통해 자신의 싯구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 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 너도 그렇다’에 숨겨진 이야기를 들려주는 한편 시인으로서 살아온 인생을 솔직하게 소개한다. 이와 함께 본인이 생각하는 좋은 죽음과 남은 삶에 대한 태도를 따뜻한 말과 시에 담아 전달하며 감동을 더 한다.

새해 1월 3주 차에는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열연한 국내 현역 최고령 여배우 ‘김영옥’ 편도 추가로 공개될 예정이다. 김영옥 배우는 오랜 세월 수많은 극중 인물의 인생을 연기하며 경험하고 느낀 삶과 죽음에 대한 이야기들을 편안한 목소리로 들려줄 예정이다.

프리드라이프 관계자는 “업계 선두기업으로서 대한민국의 ‘좋은 죽음’에 대한 대화의 장을 마련하고 사회적 인식 저변을 확대하고자 지난해부터 피니시라인 캠페인을 시작해 올해는 더 다양한 목소리를 통해 좋은 죽음과 연결된 삶의 영역들을 발굴하고자 시즌2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영역의 전문가들과 함께 우리 시대의 죽음과 삶에 대한 캠페인 콘텐츠를 선보이며 국내 웰다잉 문화 정착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프리드라이프는 피니시라인 캠페인 시즌2 오픈을 기념해 참여형 퀴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여는 피니시라인 캠페인 페이지에서 나태주 편 영상을 시청하고 ‘5음절 캠페인 명 맞추기’ 이벤트에 응모하면 된다.

이벤트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커피 교환권, 버거킹 햄버거세트, 메가박스 영화 관람권(2인) 등이 제공된다.

노태운기자 nohtu@maeilmarketing.com

<저작권자 © 매일마케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